housewarming parties

IMG_1688
 
이건 몇번째 집들이였는지 기억이 안난다.
초대하고픈 사람 목록 적어놓고 한분 두분 한쌍 두쌍 한가족 두가족씩 부르고 있다.
 
새 메뉴도 마구마구 시도해 본다.
 
진정 주부가 되어가고 있다.
 
난 음식만 한다.
신랑이 청소 설거지 뒷정리 다해준다.
 
집들이는 완벽한 팀웍이 이루어져야 별탈없이 마무리된다.
 
앞으로도 몇팀 더 남았다.
홧팅하자요 여봉봉~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