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owy snowy

image_18

snowy cold winter

<겨울 노래> 

이해인

끝없는 생각은

산기슭에 설목(雪木)으로 서고

슬픔은 바다로 치달려

섬으로 엎드린다. 

고해소에 앉아 

나의 참회를 기다리는 

은총의 겨울

더운 눈물은 소리없이

눈밭에 떨어지고

미완성의 노래를 개켜 들고

훌훌히 떠난 자들의 마음을 향해

나도 멀리 갈 길을 예비한다.

밤마다 깃발 드는

예언자의 목쉰 소리

오늘도 

나를 기다리며

다듬이질하는 겨울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